2007.07.06

홍콩 대장정의 마지막 여섯번째 이야기
이제 심천으로 넘어가볼까요?


오늘은 아침부터 맥 도널드씨네 가게에서 아침 메뉴를 드실거다. 그리고 누나 친구 선물 하나 골라주시고 내가 어제 찜해놨던 간지 tommy 빨강이 건지러 하버시티 잠시 들릴거다.
그리고 바로 KCR(MTR과 다른 개념의 자하철)을 타시고 루호역으로 가서 비자 발급받고 중국으로 들어갈 예정이다.
비자는 5일 비자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청킹 빠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좋은아침~
어제는 편히 쉬셨습니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역시나 세계 곳곳에다 발을 들여 놓으신 맥선생님 가게
아침을 해결했다.. 단지.. 귀찮아서.. ㅋㅋ

앞에 홍콩 고교계를 이끌 젊은 인재들이 계셨는데 차마..
대놓고 찍기 뭐해서 가슴속에만 담고왔다.. 흐흐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간지 루이비똥님 앞에는 어제 그분들께서 계속 죽치고 계셨다.
헉..쟨 어제 본 지지배? 완존 날밤깠구나??
화투판이라도 주고 올걸..

바디샵에서 누나친구 선물 사고 바로 tommy 간지 픽업하러 하버시티로 고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길 두번이나 오다니.. 이젠 자연스러워.. 암.. ㅋㅋ
내 모든 여정의 필수 요소는 현지화다.

아무튼 tommy 간지 매장에 도착.. 빨강이 발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머! 저건! 사야해~




사용자 삽입 이미지


후후 결국엔 픽업..

그래도 하나 건졌구나.. 이 먼 홍콩땅에 와서..

비똥이나 샤넬지지배가 아니니 너무 뭐라 하지마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제 KCR을 타고 로우로 가볼까요??
KCR : 동부선, 서부선, 마온샨 선 및 경철(Light Rail)로 구성된 구룡-광동간 철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간질나게 표도 한장 사주시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것도 플라스틱이다..

괜찮은거같아..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환영한덴다...  고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KCR은 그래도 중국 국경을 넘는 열차라 좀 상태가 아닐까 싶었는데
역시나 깨끗하다. 뭐든게 의뢰군..^^

지금 난 앞에 달린 티비를 보고있다.
내 기억으론 골키퍼가 뻘짓하다 퇴장 당하는 경기였을거다.

암튼 쭝꾸어는 별별 일이 다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참을 달리다 멈춘 이곳

Lo Wu!!! 말 그대로 중국이다!!

이거 뭔.. 싱겁자나?? ㅋㅋ

내가 이 이후로 사진을 찍은게 없다. 중국이고 세관심사다 보니 역시 후덜덜..
그래서 로우역 안 사진은 퍼왔다. 참고바란다.

개찰구 빠져나오면 서서가는 에스컬레이터(--;)가 보일거다 그거 따라서 쭈욱 가면
출국심사대가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출처 : 낭만두더지님 블로그  http://blog.naver.com/lsp5049/40038967708


홍콩 출국 심사대다. 출국 신고서를 작성하는데 이거 의외로 간단하다
입국할때 비행기에서  신고서 쓰지않는가?
그거다 홍콩 입국할때 쓰는 입국신고서랑 양식이 같다.

참고로 중국쪽으로 넘어가면 중국쪽 양식이 따로있다. 혼동 없길 바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출처 : 낭만두더지님 블로그  http://blog.naver.com/lsp5049/40038967708

출국심사가 끝고 나오면 가운데 뭔 다리가 있다.
밖에는 양옆으로 강도 흐르고 배도 다닌다.


이것만 건너면 중국이란다.

허나 이것만 건넌다고 모든게 끝은 아니다.

두둥!!

우선 출국 심사를 받기 전에 중국으로 넘어 가기 위해선 비자가 필요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출처 : 낭만두더지님 블로그  http://blog.naver.com/lsp5049/40038967708


노란색으로 일케 써있는 곳이 있다. 2층으로 올라가면 바로 비자신청 하는 접수대가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출처 : 낭만두더지님 블로그  http://blog.naver.com/lsp5049/40038967708



줄이 많을때도 있고 적을때도 있는데 넘어가는 이가 항시 많다보니 항상 사람들은 붐빈다.
많고 적고는 줄이 어느정도냐의 차이다. 언제나 사람들 많다.

우선 비자신청서를 작성 국적 영문이름 여권번호 뭐 이런거 적는다.
여권과 신청서를 제출하면 앞에 캠(카메라) 하나가 달랑 날 노려본다.
그냥 말없이 찍어 재낀다.
(난 그래도 들은게 있어 의식했다..--;;  의식안하면 멍하니 있다 찍힌다.)

그리고 번호표 준다 그리고 부를때까지 대기 한다.

순서가 되면 중국돈 150元과 여권을 주면 비자가 발급된다.
참고로 난 5일 비자다.

그리고 중국 입국 심사대로 고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출처 : 낭만두더지님 블로그  http://blog.naver.com/lsp5049/40038967708


입국신고서 작성 후 줄을 서서 기다리면된다.
줄을 잘 서야한다. 까다롭게 하는 직원이 따로 있다.
괜히 줄 잘못 섰다 겁나 오래 걸릴지도 모른다.


아무튼 심사대 통과하면 짐같은거 확인하는 곳이 있다 찜찜하지않게 가방한번 올려주시고

통과하면 모든게 끝!!!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날씨참 좋다..

겁나 덥고..

여기가 로우쿠나.. ㅋㅋㅋ

드디어 중꾹이쿠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기. 사진기.사진기. 사진기.사진기. 사진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의 조막만한 로모 간지를 하늘을 향해 셔터를 눌러댑니다.

이로서 중국에 첫발을 내딛습니다.

이제부터는 중국이다!!!

중국 여행기 계속 됩니다~
신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ohbaxa 2007.07.21 01: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 저건 사야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