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 05. 10

카라츠성이 있는 사가현으로 이동!!



출발합니다 버스로..

자동문앞에서 기다리면 버스가 도착합니다. 기사가 나와서 일일히 손님들을 체크한다.

뭐 혹시 모르니깐 "이 버스 카라츠 가요?" 라고 조심스럽게 물어보니

겁나 반갑게 고개 끄덕거리며 "어 가" 라고해준다

감사!~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부는 우리내 시외 버스랑 비슷하다.

그냥 고속버스 같다. 일반 아닌 우등 정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카타를 떠나는 순간에도 비가 주룩주룩 내린다.

그칠 생각 전혀 없다






일본은 기상청 날씨


겁나 정확하다..


비온다 해서 한국있을 때 처럼 안오길 바랬는데


진짜 비온다...



야이..




쌍놈의 날씨





사용자 삽입 이미지


냅다 달리다 보니 부두가 보인다..

여기 바로 앞이 후쿠오카 타워랑 야후돔이 있었을꺼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연스럽게 눈이 감기고 잠시 잠든듯 싶더니 이내 깨버렸다.

버스는 바다가 보이는 해안선을 따라 쭈욱 쭈욱 냅다 달리고 있었다


그저 평소대로 버스를 타며 잤을 뿐인데..

이런 사소한 부분에서 한국의 버스와 다른점을 발견했다

바로 소음..

겁나 조용히 달린다

운전을 조심히 하는 듯 보였다

아님 엔진이 겁나 고급이던가..

그러고 보니 일본와서 빵빵대는 크락션 소리 제대로 듣지 못했다

아무튼 진짜 버스타면서 조용히 편히 잔듯 싶다

기사 아저씨 썡큐 썡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본 스러운 마을이 보이기 시작한다.

결국 다 온거다--;;

1시간 40분 정도 소요한듯 싶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카라츠 버스 터미널

시골마을 버스 터미널 스럽다

근데 매표소 언니들은 화장들부터가 뭔가 퀄리티가있다

전혀 시골 스럽지않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로 밖으로 빠져나왔다

마을 안내 지도를 보면서 카라츠성의 위치를 파악하기 시작했다

바로 보인다 저 위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측 상단에 보면 성하나 보인다 저기가 카라츠다..

비가 온다

바람도 불고


그래도 우린 걸어서 갈거다



왠만한건 다 걸어서 갈거다

사치라 생각되는건 과감히 버릴것이다

이게 바로 우리들의

여행 스타일


ㅋㅋㅋㅋ


개간지 스타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길가다 먼가 큰 대형매장을 발견했다


우리 나라로 따지면 홈에버나 홈플러스 같은 뭐 그런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가 아마 실버타운 비슷한지 싶다

사진으론 없지만 옷같은것도 죄다 할머니 패션 간지 스타일이고

젊은애들 꺼라곤 브라랑 팬티같은 속옷류가 전부였다...


아...할머니 할버지 껀가 것도..


완전 멋쟁이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나라 마트와 비슷한 풍경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켠에는 꼬꼬마들의 혼을 담은 그림들이 전시되어 있었다

정열과 열정이 느껴진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밖으로 빠져나와 비를 또 맞으며

우린 걷기 시작했다

골목 하나하나 를 걷다보니

진정 일본스러움을 느낄수있었다

좆만한 차들부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심플한 외벽이나 번호판의 위치

집앞에 주차할수 있는 공간이 있다는 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영화 "링" 에서나 볼법한 이런 집들..

심플하면서 무섭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무튼 좀 일식집 스럽다

근데 나름대로 집들이 하나같이 다 개성이 있었고

무엇보다 깨끗했다

집들 하나하나가 이 도시를 이루는 하나의 문화 같이 느껴졌다

색깔있다 얘네들 사는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 카라츠 써있다

신기하다 나무로 안내판을 만들었다..


전통이 느껴진다해야하나..


썩지 않을까 저거

아무튼 굿~  잘 찾아 가나 보다 우리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집사이를 헤짓고 다니다 보니 왠 다리가 보인다

글고보니 이 나라가 섬나라다 보니 강들이 많이 보인다

나름 운치 있어 좋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났다..



요 강 건너면 이제 곧 성을 볼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 온거 같다


와~~ 안내 판이다
 

한글도 보인다


ㅋㅋㅋㅋㅋ










야 너 뭐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연출아님 ㅋㅋㅋㅋ



한국에서 유일하게 기상관측후 공수해 온 유일한 우산 소유자

조세진

ㅋㅋㅋㅋ

한국에서 산거지만 어차피 그건

메이드 인 차이나 ㅇ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애써 우산은 가려본다..

경치 좀 쩌네 ㅋ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것이 앞으로  우리가 정복할 성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슬슬 입질이 오기 시작하는데..





바람 부네..



어 존나 부네..


어..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세진아 우산 사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성 정복하러 이제 가봅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로 코앞까지 왔음

여기 건너야 함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냥 무단횡단 따위로 좁디 좁은 2차선 도로를 크로스 할수 있었지만

보다 많은걸 보고 느끼고자 지하도를 이용하기로 하였다

지하도를 이용합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하도인데도 벽화 좀 간지였음


오박사님이 사진좀 찍자 하십니다

지하도에서 계시는 한국에서 오신 분들 께서는

모두 사진찍을 준비하시고

대기해주시기 바랍니다

이상 행정반에서 알려드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말 어색한 포즈 한번 잡아 주십니다

원래 이사진 안올릴라했는데 올립니다

나 좀 폐인화 되는거같아서 말이죠


중국 무술 배우러 와스므리다 포스군

젝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가 계단으로 나오면 저 구멍에서 튀어 나올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남산 올라가는 입구 마냥 되있다

계단으로 가면 다이렉트로 가는거고

그러니깐 걸어서 가는거고


왼쪽길로 따라가면 엘레베이터를 타고 간다

대신 돈낸다 얼마더라 --;

이건 내가 알아보고 다시 올려주겠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양이 존내 많다


눈에서 영적인 느낌이 느껴진다


이 새뀌 임진왜란때 조선땅 밟았다 뒤진 영혼이었나


순간 우릴보고 쫄았다

400년 전 악몽을 떨치기위해 존내 뛰달리는 녀석의 모습을 보자니

이순신 장군의 위대함을 몸소 느끼게 되었다..

(으..응???)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린 새롭게 지출에 대한 욕망과 피로 누적에 대한 체력 저하를 핑계로

엘레베이터를 타기로 결심했다.


어떤식으로 올라갈지에 대해 궁금했지만


그저 그냥 평범한 엘레베이터였다 --;;


근데 걸어 올라가도 그닥 높진 않다;;


할머니 두분이 우릴 반겨준다

외국인인가 싶어 첨엔 놀래더니

결국엔 엄청 웃으면서 반겨줬다


할머니가 키큰 세진이를 보고


"다카이 오오 다카이"


존나 크다고 그런다 계속..


졸지에 난 중학생이 되버렸다 --;;


어른과 학생의 입장료 가격 차이에 순간 친구들은 흔들렸지만


그들은 그깟 금전적 이윤 때문에 나의 자존심을 팔지 않았다

고맙다 얘들아.....ㅠ.ㅠ


OTL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 관광객이 흘리고 간 500円을.. 누구보다 빠르게 발견한 나지만

금새 할머니는 온화한 웃음으로 그 500円을 캐치 하시더니

"이 돈 임자있는 돈임" 이란듯 웃으며 설명을 해줬다


그돈 님이 갖을거자나요!!

아무튼 아쉽--;;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할머니의 베스프 프랜드

엘레베이터 걸

이 할머니도 겁나 친절하게 웃어준다

그리고는 세진이를 보더니

"다카이"

"너 존나 크구나 "



그렇게 우리는 조나 빠르게  위로 올라간다.

아 참고로 성을 보기위한 입장료는 따로 낸다;

이건 단순 엘레베이터 입장료다.






엘레베이터에서 내리는 순간

당신은 카라츠성 입구에 도착하게 될 것이다.

그전에 잠시 쉬었다 가자..

나좀 쉬다 올께 그때 까지 좀 기달려줘 ~~
신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Jin 2008.08.29 22: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내우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 ohbaxa 2008.08.29 23: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열과 열정이 느껴진다

  3. Tpoker 2008.08.31 0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욕본다~ 생각을 짜내면서 힘들지 않냐~

    암튼 잘썼다~ 근데 세지니 왜케 웃냐 ㅋㅋㅋㅋㅋㅋㅋㅋㅋ

  4. Favicon of http://121.78.119.245 BlogIcon 사쿠라기하나미찌 2008.11.30 22: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미있게 잘 봤습니다. ^^ 스크랩해갈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