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07.09

네번째 이야기
딤섬집에서 점심을! 저녁엔 심천의 명동이란 동문으로!!!


늦게 일어나버렸다.. 몇시냐 1시인가.. 중국까지와서 늦잠이라니..
써글.. 여기와서 아침을 못 먹는구나...
점심을 먹기위해 어제 못갔던 중국 딤섬 요리집으로 향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설마 오늘도 사람이 많을까 조마조마했는데.. 오자마자 자리를 안내해주더라. 다행..

입구에 우리나라 횟집 처럼 해산물들 널려있고.. 살아있더쿠나
상어 비슷한 녀석도있는데 상어인지는 잘 모르겠다. 설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람이 많다.. 정말 크구나.. 이곳에서 결혼식도 한덴다..
가족단위로 온 사람들이 많이 보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로 옆 테이블도 가족으로 보인다.. 이 사람들이 떠난 자리에 곧 일본아저씨들이 앉게된다.
외국인에게 접대도 하는 곳이구나.. 오 왠지 기대된다.
맛있겠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선 음식이 나오기 전에 기본적으로 젓가락 숟가락 그릇이 나오고, 뜨거운 차와 빈 대접이 나온다.
역시 중국이다 물대신 차가 나오는구나.. 것도 뜨겁게..

여기서 특이한 점은 빈 대접이다.. 뭔가 하니 앞서 나온
자기가 사용할 그릇과 젓가락 숟가락을 뜨거운 차로 소독하고 그걸 버리는데 사용하는 대접이다.

위에 사진처럼 우선 차를 차잔에 담고 우선 헹구어 준다
그리고 숟가락 젓가락을 담가서 소독후
그릇에 묻혀 헹구어 주고 대접에 버리면 된다.

뭐 이렇다. 번거롭지만 나름 청결한 방법인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처음 나온 죽.. 새우가 들어가 계신다..
죽모양은 우리나라에서 흔히 먹는 죽들과 별반 다를게없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신 해산물들이 많이 들어가 있다는거...
우리나라 전복죽에 전복이 콩알만하게 들어가있는거에 비하면
겁나 크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맛은 어느정도 입맛에 맞는듯하다..
느끼함이 약간 있지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다음으로 나온게 딤섬..인데 이것도 새우가 들어가 계신다.. 얘 좀..특이하다..
새우가 물컹 씹힌다..
마치 대만에서 먹었던 것과 비슷... 윽--;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 다음으로 나온건 이 물컹물컹 한거다.
역시 새우가 들어가있다.
끈적끈적 하면서도.. 점성이 강하며.. 마치 인절미를.. 물에 뿔려서 먹는듯한 느낌..

맛은 생각외로 괜찮았던걸로 기억나지만...음..패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건 대나무잎으로 싸서 찐 밥..


사용자 삽입 이미지


괜찮겠는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바.....ㄹ..........

뭐 이것저것 다 나오던데.. 솔직히 그닥 안 땡기는것도 있었고..
입맛에 맞는것도 있었다만... 너무 이것저것 먹은탓에 내 위는 뒤틀리기 시작했다..

용기내어 누나에게 말해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더이상 내 위가 허락칠 않아..
이거 남겨도 될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누나한텐 미안하지만 결국엔 남겼다.....OTL
내 배는 아직도 니글니글..

식사를 끝내고 1층에서 아버지 드릴 호랑이 연고하나 사고
버스타고 바로 장소이동..

다음으로 우리가 갈곳은 심천의 명동이라 불리우는 똥문!!
(동문이라고 하더라..--;)

버스타고 겁나 간다..
겁나..간다..
조나단 머네...

민속촌 비슷한 곳을 지나..
고층 건물들이 보이는 곳을 지나..

도심가에 멈춘다..

도착인가..

사람들이 겁나 많구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가 명동..아니.. 동문이란다.

사람 오질라게 많다..참..

근데..이거..뭔 냄새..

이...무슨...씨ㅂ...냄새......썅--;;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결국엔 냄새 차단하고 돌아댕겼다.. 아 써글 암내..

좀 씻고 다녀주세욥 님들.. 좀!!

사진 올리다 보니 내 앞에서 오른쪽 여자..

다리.. 조나단 무섭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겁나 걷다 허기도 지고.. 더위좀 식힐겸 쉴 곳을 찾았다.
그래도 가까이에 우리 맥선생님 가게가 보인다.
세계 어딜가든 한자리 차지하고 계시는 우리 맥선생님가게.
세계 어디든 장사는 잘 되는군요 부럽%^^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빅맥 하나 드시고.. 더위좀 식히십니다.
그리고...... 이 표정...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렇구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락실에서도 신나게 놀아주시고..

권투 게임인데 은근히 체력소모 된다..

손에 쥐났다 시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거 여행의 묘미인 사진찍기를 게을리한 나머지 아쉽게도 포스팅할 사진이 없다--;
뭔가 보여줘야하는데..찍은게 없다--; 이런...
더위와 피곤함과 귀차니즘때문에 사진찍기를 꺼려한 나머지 이런 초유의 사태가 발생했다.
미안할 따름이다;; 다음엔 좀더 배려있는 사진질의 자세를 보여주도록 노력하겠다..

애 표정을 봐라 얼마나 힘들었으면 저러겠니.. 애꼴이 말이 아냐..

아무튼 이렇게 동문 일정을 끝내고..다시 기숙사로 고고싱..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갈때는 지하철을 타고 세계지창역에서 내려 택스를 탔다.

오해말길 바란다 여긴 파리가 아니다..저거 에펠탑 아니다..

잊었나 중국은 짝퉁의 천국아닌가?


아무튼 택시타고 기숙사 가는길에 학교 근처에서 안마(이상한거 아니다--;) 받고

겁나 피곤한 몸을 이끌고 기숙사로 복귀...



복귀하자마자 용미&재원이형 커플께서 저녁을 하잖다..

그래.... 오늘 하루 종일 먹는쿠나.. 마지막날이니 배만 채우는거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 지대 중국집이다.. 역시 냄새때문에 무장후 그릇을 씻고있다..
냄새때문에 두려움을 느낀건 첨이었다.

다행히 저긴 냄새가 그닥 심하진 않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리따우신 용미누님..
랭이 싸이에서 보다 실제로 뵙게 되어 영광이었습죠~ 굽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잘생기신 재원사마 깔끔하게 목걸이 선풍기 간지를 착용하셨다..
형도 놀아줘서 감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런게 나왔다.. 검은면은 짜장..한국서 먹는 짜장하고 틀리다..
저거 맛있다..

아래 저거 완자도 간지다..

이집 맛있다.. ㅋㅋㅋ 낮에 거기랑 뭔가 틀려..

상태는 낮에 거기가 고급이었다면 여긴 저질 같은데 맛은 내입맛에 맞았다..
내입이 저질인가 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간만에 입맛에 맞는거 먹는쿠나~~

몰라 그냥 막 좋아 신나 ㅋ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손이 바빠져 막..

신나 막..ㅋ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지막으로 기쁨의 미소 날려주시고..
ㅅㅂ 흔들렸다... 그래도 뭐 좋아

막 신나.. ㅋ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무튼 용미누나 재원사마 쌩유~~~

랭이 주위엔 참 좋은 사람들이 많은거 같아.
동생된 입장에서 참 기뻐.

그 좋은 사람들중에 동생 다리 놔줄 참한 처자는 없는건가?
설마 남자뿐인거야?


용미누나를 집으로 보내주고 재원사마와 누나와 나는 기숙사로..

모든일정이 여기서 끝난줄..

저사진...내가 머리가 크구나--;;








알았지???


저녁에 야식 어택이 있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이 중국에서 보내는 마지막 밤이자나

그냥 자긴 아쉽더라고 그래서 야식 먹으러 나갔어..

중국 밤문화(--;)와 야식 문화를 몸소 체험하고자..

사람들 겁나 많더군.. 열대지방이라 역시 저녁에도 활동하나봐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맥주에 고등어 비슷한거에 닭 다리 같은거 시켰어..

누나가 주문할때 향신료 뿌리지 말라고했는데 얘들은 뿌려주데..

말 드럽게 안들어..  일부러 뿌린건지..

그리고 옆에서 마늘까는 두놈이 우리보면서 궁시렁 거리더라고..

마늘도 손으로 까다 잘 안까지면 입으로 까더라고..

대단한 녀석들이야.. 그걸 우리가 먹는거지??

보란듯이 그러든데 정떨어지더라

그러면서 계속 우릴 쳐다보더라고.. 외국인이라 신기한가..

누나말도 막 따라하더라고.. 이거 뚜껑 안열리겠어..

나도 계속 노려봤지..

누나가 칼맞기 싫으면 그만 하라더라..

기분은 나쁜데.. 그렇다고 칼맞기도 싫고.. 관뒀지뭐 ㅋㅋ

다시 말하는데 북경올림픽 무사히 치뤘으면 좋겠어 얘들아..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굴인거 같아.. 맛은..그냥 먹을만 하단 정도?? 아버님들 술안주로는 괜찮을거 같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닭다리 비슷한건데.. 이게 닭인지 오린지.. ..

설마 비둘기--;; 육질이 틀리긴 한데... 설마--;;

아무튼 삐짝 말라서... 살을 먹는건지 뼈를 뜯는건지 모르겠더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냥 그 두놈땜에 기분 급하락...

계산 할때 쳐웃으면서 쳐다보길래
나도 같이 웃어주면서 한마디 해줬지..
얘들이 한국말 알아 들을까 몰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래도 쳐 웃는 모습이 참 안스러웠다..
평생 마늘만 까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는길에 과일가게 들려서 먹고싶었던 망고스틴리치도 샀어..

나중에 망고도 사더라고.. 그리고 이름모를 것도 샀는데 그건 지금도 이름을 모르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망고망고스틴이랑 리치..리치망고스틴에 깔려서 안보이네..
그리고 저 하얀살에 검은 깨 박힌건 이름을 모르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망고스틴이랑 깨알박은거(이건 피부에 겁나 좋다더라).. 맛있더라 과일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간지 망고스틴리치.. 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포커싱 조절 실패로.. 인포커싱이 되버린 리치.. 젠장--;; 스킬이 딸리는걸 여실히 느낀다..

아무튼 리치가 이래 생겼어..


나의 낭만이었던 망고스틴. 리치.. 또 먹고싶다

다음엔 몰래 반입해볼까;; 걸리면 작살인가?


아무튼 쭝꾸에서 마지막 밤은 이렇게 흘러갔다나 뭐라나..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ㅋㅋ 2007.07.27 23: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국여행을 하려고 하는데 심천 검색을 해서 지나가다 클릭해봤습니다. 그러다 아예 블로그에 들어 와 구경하고 있는 중이예요.
    너무 재미있어서 혼자 미친듯이 웃고 있답니다ㅋㅋ
    좋은 정보와 재밋거리에 대한 보답으로...저 리치는 우리나라에도 있다구용~미스터 피잔가 피자헛인가 하여튼 가면 샐러드바에서 무한대로 리필해먹을 수 있어요..여튼.. 너무 재미있어요 계속 구경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starfactory.tistory.com BlogIcon StarFactory fortune2k 2007.08.03 06: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지금쯤 중국여행 계획을 짜셨겠네요??
      어디로 가실지 궁금하네요 ㅋㅋ

      리치는.. 대형할인매장에 가도 있다고 하더라고요..
      함가서 사먹어볼려고요.근데 한국선 비싸겠죠? ㅋㅋ

      아무튼 즐거운 여행 되시길 바랍니다~ 잘갔다오세여~

  2. 지나가는이 2007.07.31 14: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얀거 박힌거는 Dragon Fruit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