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07.07

두번째 이야기
랭이 누나 졸업축하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침 하늘 참 맑다..

일어나자 마자 하늘을 향해 셔터를 눌러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침겸 점심은 한류열품의 선두라고 할수있는 우리 영애누나가 출현한
"대장금"(이름만 대장금.. 모델이 영애누나다 근데 이거 초상권.. 걸리지않을까?)
이란 이름의 한국식당이다. 심천대 안에 있다.
 나름 고급스러운 분위기..
종업원들 조차 구찌앞치마를 두르고 다니신다.. 사진은 종업원을 찍을려고한건데..
어둡게 찍혀 간지 구찌 앞치마가 뚜렷하게 보이지 않는구나 아쉽다.. ㅋㅋ

제육볶음하고 된장찌게를 시켰다.. 의외로 맛있던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은 몸소 누나의 사진기자가 되어 드리리..
아버지께 브리핑과 함께 보고할 사진을 찍어야 한다.
겁나 많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쩔수 없다.. 졸업인데 학사모는 써야지..
근데.. 겁나 덥겠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고생좀해.. ㅋㅋ


호수를 배경으로 찍고 돌다리에서 찍고 조형물에서 찍고 학교앞에서 찍고..

내 몸은 땀으로 젖셔오고...
내 옷은 젖어들고...
내 눈을 흐릿해지고...

정신이 혼미해진다..

겁나 덥다......


하악하악..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본인이 원치 않을까 싶어 흐릿한 이미지만을 선별해서 올려보도록 하겠다.
신비주의야 나름... ㅋㅋㅋㅋㅋㅋㅋㅋ

미안해 누나 얼굴 팔아서ㅋㅋㅋㅋㅋ

졸업식장이 마치.. 공산당 집회에 온거같다..

중국답다..저 빨간 현수막....무섭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이쿠 ~ 이것도 흔들렸네 ㅋ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졸업식장 현장이다.. 나름 깔끔하다.. 약간 중국필이 강하지만 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렇게 늦게 간건 아닌데 자리가 꽉 찼다.. 앉을자리가 없다..

이런씁... 왠종일 서서 지켜봐야되는구나.. 이런..

누나 가 앉은 자리를 향해 찍었지만 누가 누군지 모르겠다.

뒷통수는 다 비슷비슷해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참을 서있다.. 도저히 안되겠다 싶어서 아래쪽으로 튀어 내려갔다.

그래도 여기까지 왔는데 뒤에서 쪼막만하게 찍을순없는 노릇아닌가..

포토라인인지 그냥 스탭들 있는덴지 아무튼 맨 앞자리하나 잡아서 죽창 기다렸다.

최대한 단상에서 가깝게.. 근데 누나 언제 나오냐.. 겁나 오래걸린다..

나름 다리가 아프구나... 아흑..

참다 못해 스탭들 앉는 자리에 앉았다...

요놈 이거 뭐지 하면서 쳐다보든데.. 그냥 마냥 미친놈 처럼 웃어줬다 ㅋㅋ

뭐라 안하더라 ㅋㅋ

그냥 쭈욱 앉아서 옆에서 하는거 구경했다..

저거 뭔 방송 프로그램 같은데 오 방송타나?? ㅋㅋ

30분 지났나... 누나 나온다..

셔터를 눌러댔다..

휴.. 찍었다..

ㅋㅋㅋ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흔들렸다....또....--;;

누나..미안--;;

아부지 또 분노게이지 폭발하시겠네--; OTL


젠장 건진게 없다..... 이놈의 수전증...


이로소 모든 일정이 끝나는 쿠나...


아쉽겠어 참.. 기분이 어떨까?

나도 이제 2년후면 저 느낌을 알겠지..


누나친구들과 중국 음식집가서 저녁을 때우고..
(아쉽게도 사진이없다.. 겁나 중국스러운곳이었는데.. 맛은..음..괜찮아.. 종업원 겨털빼고는...)

옆자리에 앉은 키득님이 많이 챙겨주셨어 인자하신분 감사ㅋㅋㅋ
좀 거칠지만.. 거친여자 나름 매력있어 ㅋㅋ

식사후 기숙사 다시 복귀하고 이것저것 대화좀 하다 어디론가 떠났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녁 10시정도인가.. 택시타고 셔코로 향했다.
우리가 도착한 곳은 셔코라는 곳에 있는  terrace 라는 BAR다.

BAR 구나...
그래 이런 문화생활도 한번쯤 즐겨주셔야지.. 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뭐 아는노래여야지.. 그냥 멍하니 바라볼뿐이다..

서양놈이 중국어로 노래부른다...

징한놈...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필리핀애들로 구성된 밴드..
몰라 뭔가 흥겹지 않아..
..좀 그래...

클럽으로 갈분위기 하지만 내가 있어 뭔가 아닌듯한 이분위기.. ㅋㅋ
역시 이 여자들에겐 나란 남자는 걸림돌이군..
미안했어요 누나들!~

계산 할려니 종업원이.. 까먹었덴다.. ㅋㅋㅋㅋ
그냥 갈까 말까 고민하다 양심상 계산
아 중쿡 조나단 웃겨..

이런말 하긴 뭐하지만.... 프로의식이 없는거같다..
 소수때문에 다수를 평가한다는건 문제가 많다 생각하지만....
내가본 다수는 문제가 심각했다..

아무튼 베이징 올림픽... 무사히 잘 치렀으면 한다--;;

아무튼 해산하기 위해 바에서 나와 택시잡는 곳으로 향했다..

가는길에 패밀리 마트에 잠시 들렸다..

우리나라 오뎅처럼 똥그랗게 꼬치로 만든게 있더라..

편의점 안에 그런게 설치되어 있더라.. 오뎅 꽂이 처럼..

아무튼 그거 하나 사서.. 택시 잡으러.

아...맛 괜찮은건가.. 짜고...맵고...뭐..이...

맛..있는건가.--;;


아 니미... 미각을 상실했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무튼 오늘 일정도 이렇게 끝..

누나 졸업 축하해~~ 키득~~ ㅋㅋ
신고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